#RIP #축구선수 #유상철


#RIP #NEWS

인천 유나이티드의 감독이자 2002년 월드컵의 주역 유상철 감독이 췌장암 투병 끝에 하늘의 별이 되었습니다. 마지막까지 병마와 싸웠으나 결국 항년 50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그는 한국 축구 역사상 공격부터 수비까지 모두 소화할 수 있는 만능 멀티 플레이어로, 홍명보와 함께 2002년 월드컵 공식 베스트 11에 선정된 한국 축구계의 전설입니다. 꼭 그라운드로 다시 돌아오겠다는 그의 약속이 끝내 지켜지지 못해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는데요. 이제는 아픔 없이 편히 쉬시길 바랍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editor_KDY

#Ymagazine #와이매거진 #축구선수 #유상철

Source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