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패션위크

#버버리 #22FW컬렉션

#FASHION #NEWS 버버리(@burberry)가 런던 중심부에 위치한 센트럴 홀 웨스트민스터에서 팬데믹 이후 처음으로 관객과 함께한 컬렉션을 선보였습니다. 이번 컬렉션은 모델들이 런웨이가 아닌 새하얀 연회 테이블 위를 수놓았는데요. 막스 리히터와 마이클 나이만의 곡을 연주하는 런던 컨템포러리 오케스트라와 100명의 합창단의 노래가 합쳐져 쇼의 웅장한 분위기를 더했습니다. 브랜드의 시그너처인 클래식한 트렌치코트와 체크 패턴을 다양한 방식으로 재해석한 버버리의 2022년 F/W …

#버버리 #22FW컬렉션 더 보기 »

#에르뎀 #22FW #런던패션위크

#FASHION #NEWS 에르뎀(@erdem)이 1930년대 우울한 카바레에서 영감받은 2022 F/W 컬렉션을 선보였습니다. 우아하게 물결치는 프린지 디테일부터 섬세함이 돋보이는 비즈 장식 레이스 맥시 드레스까지, 어둡고 아름다운 분위기가 짙게 깔린 에르뎀 컬렉션의 이미지를 슬라이드를 넘겨 확인하세요! #editor_LHM #Ymagazine #와이매거진 #에르뎀 #런던패션위크 #ErdemAW22 Source

#리차드퀀 #FW22 #런던패션위크

#FASHION #NEWS 리차드 퀀(@richardquinn)이 시그너처인 흐드러지게 핀 플로럴 프린트와 비비드 컬러, 과장스러운 볼륨감을 내세운 2022 F/W 컬렉션을 선보였습니다. 레이어 마스크와 라텍스 소재를 활용한 챙이 넓은 모자를 시작으로 스윙 코트, 카프탄드레스, 보디슈트 등 리차드 퀀이 창조해낸 아름다움의 세계는 무궁무진했는데요. 그 화려하면서도 독특한 이미지를 슬라이드를 넘겨 확인해 보세요!🌼 #editor_LHM #Ymagazine #와이매거진 #리차드퀀 #런던패션위크 #RichardQuinn #LFW #2022FW Source

#LFW #런던패션위크 #2022S/S

#FASHION #NEWS 런웨이, 디지털 쇼, 프레젠테이션 등 다양한 방식으로 자신들의 패션 아이디어를 선보이는 디자이너들!✨ 길고 길었던 팬데믹의 터널을 지나 조금씩 활기를 더해가는 패션 월드, 그 재기 발랄함을 엿볼 수 있는 런던 패션위크(@londonfashionweek)의 2022 S/S 시즌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합니다. DAY 1부터 DAY 5까지, 런던의 스타일을 책임지는 이들의 활약상을 함께 확인하세요! #editor_LHM #Ymagazine #와이매거진 #런던패션위크 #2022SS #LFW …

#LFW #런던패션위크 #2022S/S 더 보기 »

#JW앤더슨 #2022S/S룩북

#FASHION #NEWS JW 앤더슨(@jw_anderson)의 2022 S/S 컬렉션의 룩북이 공개되었습니다. “수정과 필터 없이 사물을 있는 그대로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이번 컬렉션에 대해 밝힌 것처럼, 독일인 포토그래퍼 유르겐 텔러(@jurgentellerstudio)가 언더웨어만 착용한 채 모델로 등장하는 파격적인 오프닝을 공개했죠. 더불어 버클 달린 끈으로 고정한 브라운 레더 드레스와 플라스틱 숄더 스트랩의 메시 미니드레스 등 앤더스만의 센스가 돋보이는 아이템이 대거 등장했습니다. 그의 …

#JW앤더슨 #2022S/S룩북 더 보기 »

#에르뎀 #15주년 #2022S/S

#FASHION #NEWS 어느덧 추석 연휴의 마지막 날, 지구 반대편인 런던은 지금 패션위크(@londonfashionweek)의 마지막을 향해 가고 있는데요. 그중 대영박물관의 웅장함을 배경으로 컬렉션을 진행한 에르뎀(@erdem)의 쇼가 시선을 잡아챕니다. 1930년대 에드워드 시대와 중세 시대 때 의상에서 영감을 얻은 에르뎀은 특유의 낭만적인 분위기와 섬세한 디테일, 플로럴 패턴과 자수 등 소녀다움과 여성스러움의 풍요로움을 표현했죠. ‘패션계의 가장 현실적인 몽상가’라 평가받는 디자이너 …

#에르뎀 #15주년 #2022S/S 더 보기 »

#비비안웨스트우드 #2022S/S컬렉션

#FASHION #NEWS 엘리자베스 1세 여왕의 시대와 그녀가 살았던 당시 유럽을 상상하며 영국 해적들의 이미지를 드리운 비비안 웨스트우드(@viviennewestwood)의 22SS 디지털 컬렉션 ‘세이브 아워 소울(Save Our Souls)’이 공개됐습니다. ‘덜 소비하고, 잘 선택하고, 오랫동안 유지하는’ 효율적인 스타일로 무한한 상상력을 대변한 이번 컬렉션에는 특유의 아방가르드하고 위트 넘치는, 이국적인 무드가 가득했죠. 시그너처 체크 패턴을 활용한 레이어링과 아트워크를 방불케 하는 입체적인 …

#비비안웨스트우드 #2022S/S컬렉션 더 보기 »